티스토리 뷰

안녕하세요. 구로댁입니다.

미친듯한 더위가 가고,

이제 서늘한 가을이 왔죠. 불과 한달전만해도 덥다며 헉헉 거렸는데요.

날도 서늘해지고, 

제 마음도 몸도 서늘해졌답니다.

요즘 무얼 먹나 고민고민하며 살아요.

신랑이 스트레스성 장염과 근육통등에 시달리고 있어서요.

제대로 먹지도 못하고 저역시도 마찬가지로 감기까지 걸렸네요.

이렇게 나이를 먹는건가...생각도 들고

추가로 강제 금주상태에요.

삶의 의욕이 사라짐..


요즘은 죽으로 연명하다가 오늘은 집에 있는재료로 김밥을 만들어보았답니다.

집에 자투리로 있는 채소를 꺼냈어요.

샐러드용으로 산 파프리카도 넣을거에요.

찹찹찹찹 썰어봅니다.

다지기로 다져도 되는데...그냥 마구 썰어주었어요.

큰 느낌이죠.

계란을 6개를 풀었어요. 작은사이즈 계란입니다.

다진마늘도 약간 넣어주었어요. 

계란이 식었을때 비린내가 나는걸 어느 정도 막아주죠.

미림이 집에 없거든요. ㅎㅎ

소금과 국간장 참기름 약간으로 간을 해주어요.

이제 계란말이를 해 주면 됩니다.

은은한 불에 계란을 동그랗게 말아주세요. 굴리고 굴리면 됩니다.


이제 김위에 밥을 펴고 계란을 통째로 올려주시면 됩니다.

밥의 양념은 소금, 깨소금, 참기름, 매실청으로 해주었어요.

계란 6개로 김밥 2줄 만들었어요.

비쥬얼은 이런 느낌입니다.


계란만 들어가서 퍽퍽해보이나, 사실 야채에서 자체적으로 수분이 많이 나와서

속이 촉촉합니다.

볶은김치랑 같이 먹거나 오뎅국, 라면과 함께 먹으면 아주 좋습니다.

자극적이지 않아 아이와 함께 먹어도 좋아요~

알록달록한게 야채를 좋아하지 않는 아이들도 접하기 쉬운 김밥이라 생각합니다.


그럼 모두 즐겁고 맛있는 저녁 되세요.


뿅.


'쿠킹' 카테고리의 다른 글

촉촉하고 부드러운 계란말이 김밥 만들기  (0) 2018.09.13
김치김밥만들기  (2) 2018.07.22
고추장물만들기  (0) 2018.06.16
김무침 만들기  (0) 2018.06.05
감자스프 만들기  (0) 2018.04.23
해피콜 양면팬으로 통삼겹구이하기  (0) 2018.04.23
댓글